쓰리잡 뛰던 20대 애아빠, “아이에게 가난을 대물림하고 싶지 않았다"

지난 8일, 862회 로또 당첨결과가 발표된 가운데 1등 22억 원에 당첨된 한 남성의 특별한 사연이 올라와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 시켰다. 22억 1등에 당첨된 김정현(가명, 남성) 씨는 로또리치(lottorich.co.kr) 게시판에 "젊은 나이에 로또 1등 당첨됐습니다.. 꿈만 같습니다!” 라는 제목으로 1등 용지와 함께 당첨사연을 공개했다.

감격에 찬 김 씨는 “아직 나이가 많지 않은데 이렇게 1등에 당첨되다니 믿기지 않는다”며 “최근에 정말 힘들었는데 너무 감격스럽다”고 심경을 밝혔다.

그는 “결혼을 꽤 빨리 해서 두 살짜리 애가 있다. 어렸을 때부터 집안 사정이 좋지 않아 내 아이만큼은 돈 걱정 없이 키우고 싶다는 꿈이 있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결혼 이후의 김 씨의 삶은 녹록지 않았다. 그는 “쓰리잡을 뛰어도 대출금은 늘어나고 아내는 혼자 아이를 돌보다가 골병이 나서 크게 아프기까지 했다. 입원실에 누워있는 아내를 보니 내가 또 가난을 대물림 하는구나 싶어서 눈물만 났다”고 힘들었던 사연을 전했다.

그러면서 김 씨는 “너무 힘든 상황에서 믿을거라고는 로또밖에 없었다. 하지만 꾸준히 구매를 해도 성과가 좋지는 않았다”며 “그러다가 우연히 보게 된 로또리치 분석번호 서비스를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이용했는데 1년도 채 안돼서 1등이라는 결과를 받게 되었다”며 기뻐했다.

그는 로또리치를 선택한 가장 결정적인 이유로 “주식회사 브레인콘텐츠라는 코스닥 상장사가 운영하고 있어 신뢰할 수 있었다”며 “로또 분석번호를 제공하는 업체들이 많은데 1등 당첨자를 전부 배출했다고는 하지만 실제로 증빙자료가 있는 곳은 로또리치 뿐이었다”고 말했다.

실제로 김 씨가 이용한 로또리치는 김 씨를 포함해 현재까지 실제 1등 당첨자 101명을 배출해 누적 당첨금만 2,152억 원이 넘는다. 이는 한국기록원 공인 1등 최다배출 기록으로 로또 분석 서비스 업체 중 압도적인 기록이다.

로또리치에서 분석 번호를 받아 857회와 854회 각각 1등에 당첨된 김우찬(가명, 13억 당첨) 씨와 이용구(가명, 34억 당첨) 씨는 “유일한 수동 당첨자라 그런지 농협 직원들이 당첨 비결을 묻더라. 그래서 로또리치 번호를 사면 1등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로또리치에서 수많은 1등 당첨자를 배출할 수 있던 비결은 로또 분석 시스템의 알고리즘 업데이트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로또리치에 따르면 패턴 알고리즘은 ‘몬테카를로 트리검색’(MCTS)을 사용한다. 이 방식은 확률적인 문제를 풀 때 사용하는 계산법으로 기대 값을 가정한 후 수학적 통계를 반복함으로써 평균값을 구하는 방식이다.

동행복권 통계에 의하면 현재까지 국내 3등 이상 로또 당첨자가 133만명에 달하는데 만약 오랜 시간 혼자서 자동으로 로또를 구매했지만, 상위 당첨은커녕 4, 5등 당첨도 잘 안 되는 분들이라면 이 서비스를 한번 이용해봐도 좋겠다.

로또리치는 우수한 분석 시스템과 안정적인 운영관리를 인정받아 2018년 3월 800억달러(약 90조) 규모의 미국 파워볼 복권시장에도 진출했다. 자세한 사항은 로또리치(lottorich.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탑이미지
가입하기

코스닥(KOSDAQ) 상장기업 (주)브레인콘텐츠 제공

 

 

 
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