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 25억 당첨된 버스기사 “인생역전 했어요”

- 로또 분석번호로 구입해 25억 당첨

“그동안 정말 힘들었습니다. 인생역전이 이런거네요”

버스운전을 하며 생계를 꾸려오던 50대 남성이 로또 776회 추첨에서 수동으로 1등에 당첨돼 화제다. 이른바 ‘로또 버스기사’라 불리는 이 주인공은 무려 25억원(세후 17억)의 당첨금을 받았다.

“당첨금이요? 저를 위해 써본 적이 없어서 모르겠어요. 일단 빚부터 갚고 누님한테 일부 주려고 합니다”

776회 25억 당첨자 최진호(가명) 씨는 로또리치(lottorich.co.kr)에 공개한 당첨후기에서 당첨금을 꼭 쓰고 싶은 곳이 있다고 전했다.

최 씨는 가족 중에 아픈 사람이 있어서 경제적 부담이 컸다고 언급했다. “누님이 한 분 계신데 형제들 중에 가장 어렵게 생활하고 있습니다. 누님이 몸이 굉장히 안 좋아서 늘 걱정이 됐어요”라고 한숨을 내쉬었다.

버스 운전기사의 월급이 넉넉하지 않다는 그는 늘 아픈 누나를 도와주고 싶었지만 형편이 안됐다고 말했다. 마음 한 켠이 늘 아팠는데 이제 목돈이 생겼다는 그는 “치료비 걱정을 덜었다”며 “인생이 달라진 것 같다”고 미소를 보였다.

1등 당첨금으로 25억 5,757만 9,393원(세후 17억 4,657만 8,533원)을 받게 된 최 씨는 “로또에 당첨된 비결이 따로 있다”고 털어놨다”

최 씨는 자동이 아닌 수동으로 구입하라고 조언했다.

원래 자동으로만 로또를 구입했다는 최 씨는 계속해서 꽝만 나오자 방법을 바꾸기로 마음 먹었고로또 당첨자가 많이 나온다는 분석 사이트를 찾았다. 이 곳에서 1등 당첨자가 86명이나 나왔다는 것을 본 그는 혹시나 하는 마음에 분석 번호를 신청했고 31개월 후에 1등에 당첨된 것이다.

자신이 로또 1등 당첨자가 된 게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는 그는 “당첨에 유리한 번호는 따로 있는 것 같다”며 “앞으로도 분석번호로 구입하겠다”고 의지를 보였다.

로또리치 회원으로 분석번호를 받아 787회 1등에 당첨된 이연주(가명, 40대 여성)씨는 "싱글맘으로 살면서 매순간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항상 부족해서 다 포기하고 그만두고 싶을 때가 많았다"며 "1등 당첨자들이 로또 분석번호를 받고 1등에 당첨됐다는 뉴스를 볼 때마다 나한테도 기적이 오면 좋겠다 싶어 로또 분석번호를 신청해서 매주 구입했다"고 밝혔다.

한편 1등 당첨자들이 이용했던 로또리치는 2018년에만 8명의 1등 당첨자를 배출했는데 이는 로또 분석 시스템의 알고리즘 업데이트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로또리치는 1등 배출을 가장 많이 했다는 오프라인 로또판매점 1,2,3위를 모두 합친 것보다 많은 당첨자를 배출중이다. 국내 유일 코스닥(KOSDAQ)에도 상장됐다.

이 같은 성과를 바탕으로 로또리치(lottorich.co.kr)는 2018년에는 800억달러(약 90조) 규모의 미국 파워볼 복권시장에도 진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