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파고는 로또 번호를 예측할 수 있을까?

알파고가 로또 번호를 예측한다면 어떤 번호를 선택할까?

알파고(영어: AlphaGo)는 구글 딥마인드에서 개발한 인공지능(AI) 프로그램이다. 이세돌과 알파고의 대국 이후 인공지능 기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만일 알파고가 로또에 도전하면 결과가 어떻게 나올지 많은 사람들이 궁금해 하고 있다.

알파고는 로또 번호를 맞출 수 있을까? 다소 황당무계한 질문일 수도 있지만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고려할 경우 “가능할 수도 있다”는 것이 로또 통계학자들의 결론이다.

알파고의 알고리즘은 ‘몬테카를로 트리검색’(MCTS)이다. 이 방식은 확률적인 문제를 풀 때 사용하는 계산법으로 기대 값을 가정한 후 수학적 통계를 반복함으로써 평균값을 구하는 방식이다.

로또도 ‘몬테카를로 알고리즘’을 통해 예상번호를 추출할 수 있다. 실제로 국내 유일의 로또 관련 상장사로 신뢰를 얻고있는 전문 포털 로또리치(lottorich.co.kr)는 이 알고리즘을 통해 1등을 배출해 화제를 모았다.


해당업체에서 공개한 실제 1등 당첨자는 총 76명으로 이들의 당첨금을 모두 합하면 1,591억원에 달한다. 이 기록은 국내 최다 로또 기록으로 한국기록원에 정식 등록됐다.

실제로 776회 1등 당첨자 최진호(가명,25억 당첨)씨는 알파고 알고리즘으로 분석한 로또 번호로 1등에 당첨됐다. 당시 1등 당첨번호는 ‘8, 9, 18, 21, 28, 40’이었는데 이 번호와 알고리즘 분석번호가 정확하게 일치해 당첨된 것이다.

1등 당첨금으로 25억 5,757만 9,393원(세후 17억 4,657만 8,533원)을 받게 된 최 씨는 “자동이 아닌 분석번호로 구입하라”고 조언했다.

원래 자동으로만 구입했다는 최 씨는 계속해서 꽝이 나오자 방법을 바꾸기로 마음 먹었고 로또 당첨자가 많이 나온다는 분석 사이트를 찾았다.

이 곳에서 1등 당첨자가 자주 나오는 것을 확인한 그는 분석 사이트에 가입했고 31개월만에 1등에 당첨된 것이다.

로또리치에서 탄생시킨 1등 당첨자들은 길게는 3년, 짧게는 한 달, 평균 18개월 정도 꾸준히 로또를 구매해 당첨된 것으로 밝혀졌다.

이들은 ‘로또는 자동이 안되는 이유가 있다”며 “로또 당첨번호의 패턴을 따라가다 보면 틀림없이 분석번호와 일치할 때가 나온다”고 입을 모았다.

자세한 내용은 로또리치 '당첨후기 게시판'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한편 로또리치는 연말까지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로또리치(lottorich.co.kr) 회원으로 가입만 해도 76명의 1등 당첨자를 배출한 로또리치 기술연구소 로또분석집이 무료로 제공되며 600여 편 상당의 유료 영화, 운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일일 무료 이용권도 제공된다.

로또분석집은 회원가입 후 ‘마이페이지’에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면 받아볼 수 있다.

로또리치 : lottorich.co.kr